골드만삭스

暂无详细介绍

·

자산관리 기업 서드포인트, 골드만삭스 친(親)암호화폐 분석가 영입

[블록체인투데이 한지혜 기자] 비트코인과 블록체인 기술에 대해 호의적임을 밝혔던 골드만 삭스의 리서치 애널리스트가 뉴욕에 본사를 둔 자산 관리 회사인 서드포인트(Third Point)에 합류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2일(현지 시각) 로이터통신의 보고서에 따르면, 서드포인트는 골드만 삭스의 기술 부서의 전무 이사인 헤스 테리(Heath Terry)를 채용했다. 그는 10년 동안 투자 회사에 근무했으며 벤처 투자를 다루는 서드포인트의 일원이 될 것으로 알려져 있다.테리는 2017년 비트코인의 급등에 앞서 "암
자산관리 기업 서드포인트, 골드만삭스 친(親)암호화폐 분석가 영입
·

거래 부서 열고, 호의적 평가까지…암호화폐 프렌들리된 월가

1일(현지시간) 로이터와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최근 암호화폐 거래를 전담하는 부서인 ‘암호화폐 데스크’를 다시 설치하기로 했다. 암호화폐 데스크는 이르면 이달 중순부터 업무를 시작한 뒤 비트코인 선물 거래 등 암호화폐 관련 금융상품을 판매할 계획이다. 지난달 12일 다니엘 핀토 JP모건 공동대표 - 비트코인,골드만삭스,암호화폐,암호화폐 데스크,씨티그룹,JP모건,CBDC
거래 부서 열고, 호의적 평가까지…암호화폐 프렌들리된 월가
·

골드만삭스, 비트코인 트레이딩 데스크 '재점화 움직임' 포착

[블록체인투데이 박요한 기자] 골드만삭스가 비트코인 트레이딩 데스크 운영을 재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비트코인의 가격이 다시 한번 5만 달러를 바라보면서 이런 움직임이 다시 포착되었다고 한다. 이 은행은 2018년 최초로 비트코인 데스크를 출범시켰고, 여기에서 차액 결제 선물환을 거래함으로서 확실한 미래를 보여주었다. 하지만 어느 시점이 되지 해당 데스크를 폐쇄했던 것으로 보인다.골드만 삭스는 이에 대한 언급을 거절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현재 해당 데스크는 3월 중순에 재개될될 예정이다. 로이터통신은 이
골드만삭스, 비트코인 트레이딩 데스크 '재점화 움직임' 포착
·

휘발유 13주 연속 오른다했더니…국제유가 60弗 어느새 더블

제프리 커리 골드만삭스 애널리스트는 "미국의 대규모 경기 부양책 영향으로 소비가 늘면서 석유 수요도 증가할 것"이라며 "올해 유가가 배럴당 80달러 선에 거래될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크리스티안 말렉 JP모건 애널리스트는 "석유가 필요 없는 시점이 오기 전 석유 부족 사태부터 겪을 것"이라며 "그 사이 유가가 배 - 국제유가,60달러,WTI,서부텍사스산중질유,텍사스,OPEC,휘발윳값,물가,인플레이션,통계청,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블룸버그,골드만삭스,주유소,금리
휘발유 13주 연속 오른다했더니…국제유가 60弗 어느새 더블
·

비트코인 이틀 연속 폭락한 진짜 이유는?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가상화폐)가 이틀 연속 폭락한 것은 비트코인 랠리에 동참하기 위해 빚을 내 비트코인에 투자한 투자자들의 자금 상환 압박 때문이라고 미국의 경제전문지 CNBC가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CNBC는 월가 최고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의 보고서를 인용, 이같이 전했다.골드만삭스에 따르면 최근 비트코인이 랠리하자 비트코인 선물에 투자하려는 투자자들이 막대한 대출을 일으켰다. 이 때문에 대출금의 이자는 연리 144%까지 급등했다.이 같은 상황은 정상이 아니며 대출 금리를 원래대로 되돌리기 위해서는 비트코인 가격이 떨
비트코인 이틀 연속 폭락한 진짜 이유는?
·

투자은행 뛰어들고 납세 수단까지…비트코인 5만달러 육박

합법적인 결제 수단과 투자 자산으로 속속 인정받으며 음지에서 양지로 나오고 있다. 테슬라의 비트코인 결제 선언 이후 금융회사들이 비트코인을 잇따라 결제 수단과 투자 자산으로 인정하고 있어서다. 영국 암호화폐 회사 코퍼는 최근 보고서에서 "비트코인 가격 상승은 제한된 공급과 수요 증가에 따른 것"이라며 "새로 - 비트코인,투자은행,납세수단,비트코인 결제,마스터카드 결제수단,암호화폐,마스터카드,테슬라,일론 머스크,골드만삭스,뉴욕멜론은행,블랙록
투자은행 뛰어들고 납세 수단까지…비트코인 5만달러 육박
·

골드만도 '가즈아~'…판 커진 비트코인, 더 간다(종합)

월가의 대형 금융사가 잇따라 대표적인 암호화폐(가상화폐)인 비트코인에 투자하고 있는 가운데, 월가 최고의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도 비밀리에 비트코인 관련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암호화폐 시장에 뛰어들 채비를 하고 있어 당분간 암호화폐가 랠리할 가능성이 크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으고 있다.특히 월가 최대이자 세계 최대의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가 암호화폐 시장에 본격 진출할 경우, 다른 투자은행들도 이를 추종할 가능성이 커 골드만삭스의 암호화폐 시장 진출은 암호화폐 시장에 대형 호재가 될 전망이다.◇ 골드만삭스 비밀리에 암호화폐 세미나 개최
골드만도 '가즈아~'…판 커진 비트코인, 더 간다(종합)
·

세계적 투자은행 골드만도 가즈아~… 세미나 열고 암호화폐 군침

월가의 대형 금융사가 잇따라 대표적인 암호화폐(가상화폐)인 비트코인을 채택하고 있는 가운데, 월가 최고의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도 비밀리에 비트코인 관련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암호화폐 시장에 뛰어들 채비를 하고 있다고 CNBC가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CNBC는 지난 주 골드만삭스가 비밀리에 암호화폐 전문가인 마이크 노보그라츠 '갤럭시디지털'의 사장을 초청, 암호화폐 관련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전했다.이는 월가의 금융사가 잇따라 암호화폐 시장 진출을 선언함에 따라 골드만삭스도 이에 뒤처지지 않게 관련 시장에 진출하려는 신호탄으로 풀
세계적 투자은행 골드만도 가즈아~… 세미나 열고 암호화폐 군침
·

ICoinTime|골드만삭스 애널리스트 제프 커리: 비트코인 성숙해지고 있다

골드만삭스 애널리스트 제프 커리(Jeff Currie)는 CNBC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의 강한 오름세가 기관투자가들의 관심을 끌었지만, 영리한 투자자(canny investo)는 여전히 시장의 작은 일부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ICoinTime|골드만삭스 애널리스트 제프 커리: 비트코인 성숙해지고 있다
·

"비트코인 투자 비중 늘려 최악 파산사태 대비해야"

사상 최악의 파산사태를 부르고 있는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안전자산인 비트코인의 비중을 확대해야 한다는 권고가 나와 주목된다.
"비트코인 투자 비중 늘려 최악 파산사태 대비해야"
WeChat Weibo Facebook Twitter LinkedIn Telegram Medium GitHub RSS 收藏 区块链검색 区块链移动 App Email Up Apple Android